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손없는날' 신동엽, 아이들 위한 新 마술 습득…뜻밖의 사랑꾼 면모
작성 : 2023년 02월 06일(월) 11:04 가+가-

손없는날 / 사진=JTBC 손없는 날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손 없는 날'은 낯선 곳으로의 새로운 출발을 꿈꾸는 시민들이 이사를 결심하기까지의 인생 스토리를 담아 가는 프로그램.

결혼 후 분가, 인생 첫 독립, 가족의 증가와 축소 등 삶의 오르막과 내리막의 정점에서의 ‘이사’에 얽힌 현재 진행형 이야기. 내일(7일) 방송되는 10회에서는 더욱 많은 어린이들에게 마법 같은 순간을 선물하기 위해 동탄 마술 극장으로 이주를 앞둔 18년차 마술사 의뢰인을 위한 추억 이사 서비스가 펼쳐질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신동엽과 한가인은 오랜만의 마술쇼 관람에 어린 아이처럼 두 눈을 반짝이며 기대에 부풀었다. 뿌연 연기 속에서 마술사 의뢰인이 마법처럼 등장하고 다채로운 카드 마술부터 테이블 공중부양까지 마술의 향연이 펼쳐지자, 두 사람은 입을 다물지 못한 채 연신 감탄사를 쏟아냈다. 특히 한가인은 “마술쇼를 보는 순간만큼은 제가 어린아이가 된 것 같은 느낌이었다. 그게 마술의 매력인 거 같다”며 동심에 젖은 모습으로 미소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 가운데 신동엽은 아들, 딸 친구들 사이의 인기 비결로 마술을 꼽으며 뜻밖의 사랑꾼 면모를 드러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신동엽은 “전문적이진 않지만 아이들한테 마술을 많이 해줬다. 아이들 친구들 왔을 때도 마술을 보여주곤 했다”고 밝혀 아이들 사이의 인기비결로 단연 마술을 꼽았다. 그러나 이어, “그런데 제 마술은 5-6세까지만 먹힌다”며 아쉬움을 토로해 웃음을 선사한다.

무엇보다 신동엽은 작은 종이뭉치를 활용해 아이들에게 해줬던 마술을 선보이는가 하면, “마술을 배워서 우리 아들, 딸한테 보여주고 싶다”면서 진지한 모습으로 의뢰인에게 지폐 공중부양 마술과 카드 마술을 배운 후 즉석에서 활용하며 마술 열정을 드러내기도 했다고. 이에 신동엽이 아이들을 위한 새로운 마술에 성공했을지 ‘손 없는 날’ 본 방송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전국 각지 시민과 함께 하는 저 자극 고 감성 이사 버라이어티 JTBC ‘손 없는 날’은 오는 7일(화) 밤 10시 30분에 10회가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