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스포츠
포토
스투툰
최신기사 ▽
장녀 이하나, 동생 상견례서 집 뺏길 위기에 폭주(삼남매가 용감하게) [TV캡처]
작성 : 2022년 09월 24일(토) 20:28 가+가-

첫방 삼남매가 용감하게 / 사진=KBS2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하나가 집을 뺏길 위기에 폭주했다.

24일 저녁 첫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에서는 동생 김소림(김소은) 상견례 자리에 참석한 김태주(이하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엄마 유정숙(이경진)은 소림의 남자친구인 남수 측에서 신혼집을 이유로 결혼을 망설이자 김태주의 집을 언급하며 "일단 여기를 신혼집으로 쓰죠. 언니가 나가면 되지. 언니는 병원 가까운데 월세 원룸 얻어줄 테니까 너희는 지금 아파트에 들어가 살라"고 제안했다.

이를 들은 아빠 김행복(송승환)은 "그건 아니다. 태주가 대출받아 얻은 집인데 어떻게 그렇게 하냐"고 반대했다. 막내 김건우(이유진) 역시 이를 만류했다.

서운함이 폭발한 김태주는 "화장실 좀 다녀오겠다"며 자리에서 일어나 "우리 집. 내 집에 있는 화장실에 가겠다"고 선언했다.

이에 유정숙이 "이렇게 분위기 깨고 가겠다고?"라며 묻자 김태주는 "내 마음 깨진 건 상관없어?"라고 반문했다.

유정숙은 재차 "왜 마음이 깨지냐. 누가 집을 뺏는데? 너야 능력 있으니까 동생한테 전세 자금 좀 졸 수 있는 거 아니냐. 할머니랑 아빠 보란 듯이"라고 닦달했다.

결국 김태주는 "그만해"라고 폭발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스투 주요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실시간 HOT 뉴스

<

기사 목록

스포츠투데이 PC버전
검색 입력폼